뉴스 하나 공유드립니다^^

다름이 아니라, 미국 음반업계협회(RIAA)에서 보고서가 하나 나왔는데,
이제 음악 스트리밍 시장이 전체 업계 매출의 75%를 차지한다는 내용입니다... 물론 미국 산업통계입니다만 미국이 가장 큰 시장이기도 하지요^^


스트리밍, 이제 전체 뮤직 업계 매출의 75% 차지해

The Verge는 목요일(미국시각) 미국음반업계협회의 보고서를 인용해 스트리밍이 이제 전체 뮤직 업계 매출의 75%를 차지한다고 전했다. 이는 스트리밍이 물리 CD, 디지털 다운로드, 라이센싱 계약 등을 모두 합한 것보다 더 많은 돈을 번더는 의미이다.

이 상황에서 스트리밍은 Spotify, Tidal, 애플뮤직 같은 서비스의 유료 구독을 포함하지만 또한 디지털 라디오 방송과 VEVO 같은 비디오 스트리밍 서비스도 포함한다. 이 광범위한 카테고리는 2018년 현재까지 업계 전체 매출의 75%인 34억 달러의 매출을 기록했다. 그 뒤를 이어 디지털 다운로드가 12% 그리고 물리 음반이 10%를 기록했다.


Screen-Shot-2018-09-22-at-8.43.15-PM-700x520.png

스트리밍의 새로운 사용자 채용 비율은 매월 스트리밍 서비스에 약 100만명의 구독자가 추가되고 있을 만큼 빠르다. 물론 이는 실제로 음악을 듣는 사람들에 비하면 적은 숫자이지만 성장률은 움반 업계의 어느 커테고리보다 여전히 훨씬 더 큰 것이다. 디지털 다운로드와 물리 음반 구매는 각각 27%와 41% 줄었고, 이는 뮤직 공유 도래 이후 계속 하락세에 있다.

비닐 매출은 최근 수년 동안 트렌드였던 것처럼 2018년에도 증가했으나 다른 전통적인 포맷의 큰 감소를 상쇄하지 못했다.

Screen-Shot-2018-09-22-at-8.43.30-PM-e1537667086121.png

(국내 뉴스) http://www.itcle.com


그리고, 뉴스 기사에는 인용이 안되어 있지만, RIAA 통계자료를 보면 다음과 같은 내용도 있습니다.
  • 스트리밍 시장은 28.4% 성장한 반면, 다운로드 시장은 26.5% 감소...
  • CD, 뮤직비디오 등은 음반 출하량은 감소한 반면 LP는 12.6% 증가...
  • 디지털(스트리밍 비중은) 지난해 85%에서 올해 90% 비중으로 증가...
US_RIAA.jpg



댓글 0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

Do-It-Yourself Hifi Audio